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안녕하세요 ~~ 가곡전수관과 함께하는 이번 일일체험의 주인공은 !!!

경남 청소년 지원재단의 재외교민자녀 친구들인데요~

이번 체험은 어떨지 무척이나 기대가 됩니다 ^^

 

 

 

 

 

 

이번 일일체험의 첫무대는 기악합주 '경풍년' 입니다 !

 

경풍년이란 가곡중에서 두거의 선율을 기악곡화여 연주한 것으로

 경풍년(慶豊年)이라는 곡명의 뜻은 ‘풍년을 기뻐한다’이며,

궁중과 민간의 잔치에서 음식상을 올릴 때 주로 연주한 것입니다.

 

 

 

 

 

우리악기에 생소 할 수 있는 친구들을 위해 악기소개도 진행이 되었는데요~

맛보기 연주를 하고있는 거문고 이임민 악사의 모습입니다~!!

너무 단아하고 아름답네요~ ^^

 

 

 

 

 

다음무대는 바로 생소병주 '수룡음'입니다 !

 

수룡음은 가곡 중 계면조의 평롱 · 계락 · 편수대엽의 반주곡을

관악기로만 연주할 수 있도록 변주()한 음악입니다.

수룡음은 주로 단소와 생황의 이중주로 연주되어 진답니다!

우리나라 악기 중 유일한 화음악기인 생황의 소리가 신비롭고 자꾸자꾸 눈길이 가는 무대였네요~

 

 

 

 

 

 

다음으로는 25현 가야금 독주 !! '절영의 전설' 이란 곡이 연주되었습니다^^

 

여기서 절영이란 조조가 아끼던 말의 이름으로

그림자도 남기지 않을 정도로 빠른 말이였는데요

또한, 부산 옛 영도의 지명으로서 예전에는 절영과 같이 빠른 명마들을 기르던 곳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.

 

'자신의 그림자도 남기지 않는 절영의 전설처럼 우리 자신도 절영처럼 달려야한다'

라는 뜻을 담고 있는 곡 이랍니다 ^^

 

좋은 무대를 보여주신 정하린악사님~ 고맙습니다~~^^

 

 

 

 

 

대금독주 '청성자즌한잎' 무대가 이어집니다~

 

요천순일지곡(堯天舜日之曲)이라는 어려운 이름(雅名)으로 불리기도하고 청성자진한잎이라고도 하는데

청성은 높은음을, 자진한잎은 빠른곡을 의미하니 높은 음역에서 연주되는 빠른 곡이란 말이 됩니다.

이곡은 우리나라 전통음악중 가곡(歌曲) 태평가(太平歌)라는 노래의 반주곡을 변주한 곡으로 알려져 있답니다~

 

대금소리가 어떻게 들리셨는지요~ 무한매력의 악기라고 생각이 되는 무대였습니다!

 

 

 

 

 

다음무대는 지름시조 '청조야' 입니다.

 

청조(靑鳥)야 오도고야 반갑다 님의 소식

악수삼천리(弱水三千里)를 내 다 알가 하노라

 

우리 님

 

 

만단정회(萬端情懷)를 내 다 알가 하노라.

 

지름시조의 지름은 말 그대로 지른다는 뜻으로,

초장의 첫째 · 둘째 장단을 높은 소리로 질러서 부르며, 중장과 종장은 평시조의 가락과 같습니다.

 

'청조야'의 시는 가곡에서도 똑같이 쓰이는데요~

가곡의 '청조야'와 지름시조의 '청조야' 비교하면서 들어보셔도 좋을 것 같습니다!! ^^

 

 

 

 

 

마지막 무대입니다~ !! 세 가인들이 모두 나와 마지막을 장식하였답니다 ^^

가사 '수양산가'와 가곡 우조 우락 '바람은' 을 불러주었습니다 .

 

'수양산가'

 

수양산의 고사리 꺾어 위수빈()의 고기를 낚아

의적()의 빚은 술 이태백() 밝은 달이

등왕각() 높은 집에 장건()이 승차()하고

달 구경 가는 말명을 청하자

바람 불고 눈비 오랴는가 동녘을 둘러보니

자미봉() 자각봉() 자청청() 밝은 달이

벽소백운()이 층층방곡()이 절로 검어 휜들휜들

 

 

'바람은'

 

바람은 지동(地動)치듯 불고 비는 붓듯이 온다
눈 정(情)에 거룬 님을 오늘 밤 서로 만나자 하고
판첩처서 맹세(盟誓) 받았더니 이 풍우(風雨) 중에 제 어이 오리
진실(眞實)로 오기 곳 오량이면 연분(緣分)인가 하노라

 

 

 

본 무대는 이렇게 끝이 났지만 !! 끝날때까지 아직 끝난게 아니지요~~^^

 

우리친구들이 직접 악기를 만져보고 배워보는 시간이 마련 되었습니다~!!!!

 

 

 

 

친구들이 직접 가야금을 연주 해 보았는데요~ 아리랑을 배워보았답니다 ^^

입으로는 노래를 부르고 손으로는 가야금을 연주하고~ 가야금병창이 어려운게 아니지요~

 

정말 잘 따라하고 눈을 반짝반짝 집중하는 모습에 우리 연주단 선생님들도 너무 뿌듯했던 순간이였답니다~!

 

친구들 오늘 너무 즐거웠어요~ 건강한 모습으로 다음에 또 볼 수 있길 바래요~^^*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Posted by 가곡전수관

댓글을 달아 주세요